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담양여행/명옥헌/명옥헌원림

담양 누정문화답사여행/누정탐방 여행

명곡 오희도/오기석 손자 오대경

장계 오이정/명옥헌 백일홍/명옥헌 적송

우암 송시열/송시열제자 오기석/만당홍

명곡오선생유적비/배롱나무 자미화♬

 

 

담양누정문화답사여행

명옥헌

鳴玉軒

 

*여행일자: 2017.8.28(월)

*여행인원: 친구 6명

 

 

 

명옥헌원림

 

전남 담양군 고서면 산덕리 513

전화: 061-380-2812

 

 

명승 제58호 담양 후산리 명옥헌원림

 

 

 

 

명옥헌원림

 

이곳은 오희도(1583~1623, 호는 명곡)의 넷째 아들 오이정(1619~1655, 호는 장계)이 부친의 뒤를 이어 이곳에서 글을 읽고 많은 저술을 남긴 별장터이다.

우암 송시열은  그의 제자 오기석(1651~1702)을 아끼는 마음에서 명옥헌이라 이름 짓고 계곡 바위에 새겼다. 이후 오기석의 손자 오대경(1689~1761)이

연못을 파고 정자를 세워 현재에 이르고 있다. 정자의 앞뒤에 네모난 연못을 파고 주위에는 적송과 백일홍 등을 심었다. 못 주위에는 '명옥헌계축' 이란

글씨가 새겨 있으며 뛰어난 조경으로 이름나 있다. 명옥헌은 정면 3칸, 측면 2만의 팔작지붕(옆에서 볼 때 '八' 자 모양)이다. 정원의 뒤에는 이 지방의

이름안 선비들을 제사 지내던 도장사터가 남아있다. 명옥헌원림은 1980년 전라남도 기념물 제44호로 지정되었으며, 2009년 9월 국가지정 명승으로

승격 지정되었다.

 

 

 

 제12회 아름다운숲전국대회 공존상

전남 담양 명옥헌원림

 

 

명옥헌 원림이라고 하는데 원림은 교외에서 동산과

슾의 자연스런 상태를 그대로 조경대상으로 삼아

적절한 위치에 인공적인 조경을 삼가면서 더불어

집과 정자를 배치한 것을 말합니다.

 

 

배롱나무는 자미화, 백일홍, 만당홍 이라고도 하며

한국(겨울 추위에 약해서 경기도 이남의

지역에서만 자람), 중국에 분포합니다!

 

 

 배롱나무 꽃이 아름다운 명옥헌원림

 

 

 

 

명곡 오선생유적비

 

 

명옥헌은 鳴 울 명, 玉 구슬 옥....물소리도 구슬에

부딪혀 하는 소리와 같다는 의미라고 합니다.

 

 

 

 

 

우암 송시열은  그의 제자 오기석(1651~1702)을 아끼는 마음에서 명옥헌이라 이름 짓고 계곡 바위에 새겼다

 

 

 

 

 

 

 

 

 

 

 

 

 

 

 

 

 

 

 

 

 

 

 

 

백일홍과 함께 천사가 되는 곳...

 

 

 

 

 

 

 

 

 

 

 

 

 

 

 

 

 

 

 

 

 

 

 

 

 

 

 

 

 

 

 

 

 

 

 

 

 

 

 

 

 

 

 

 

 

 

 

 

 

 

 

 

 

 

 

 

 

 

 

 

 

 

 

노랑하늘타리

일명 하늘수박

 

 

 

대숲맑은 생태도시 담양

 

 

[ 8.28~29 담양 누정탐방 여행 ]

1일차:8.28(월)


옥수역~명옥헌~중식~식영정~환벽당~

취가정~소쇄원~독수정~저녁(수려재)


2일차:8.29(화)


화순금호리조트~세량지~송강정~

면앙정~관방제림~중식~괴산

 

 

[담양 여행]배롱나무가 아름다운 명옥헌원림

 

[담양 여행]성산별곡의 무대 식영정

 

[담양 여행]조선 중기의 문신 김윤제가 용이 된 정철을 만난 환벽당
 

[담양 여행]비운의 의병장 김덕령 장군의 혼이 서린 취가정

 

[담양 여행]조선 중기 양산보가 조성한 민간 별서정원, 소쇄원


[담양 여행]고려말 공민왕때 전신민이 지은 독수정원림


[담양 여행]가사문학의 대가 정철의 송강정(松江亭)

 

[담양 여행]가사문학의 선구자 송순(宋純)의 면앙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남 담양군 고서면 산덕리 513 | 명옥헌원림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