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좋은시 김후란 시 가족♬

 

좋은 시

가족

 

김후란

 

 

 

가족

김후란

거치른 밤
매운 바람의 지문이
유리창에 가득하다

오늘도 세상의 알프스 산에서
얼음꽃을 먹고
무너진 돌담길 고쳐쌓으며
힘겨웠던 사람들
그러나 돌아갈 곳이 있다

비탈길에 작은 풀들이
줄지어 피어있다
멀리서 가까이서
돌아올 가족의 발자국 소리가
피아니시모로 울릴 때
집안에 감도는 훈기
기디리는 사람이 있다

*피아니시모(pianissimo): 음악에서 '매우 여리게'를 나타내는 말.
악보에서 보통 'pp'로 약해서 적음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