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5월의시/오월/김동리♬

 

5월의 시

 

오월

 

김동리

 

[5월]5월의 시

 

 

 五月

5
월의 나무들 날 보고
멀리서부터 우쭐대며 다가온다

언덕 위 키 큰 소나무 몇 그루
흰구름 한두 오락씩 목에 걸은 채
신나게 신나게 달려온다

학들은 하늘 높이 구름 위를 날고
햇살은 강물 위에 금가루를 뿌리고

땅 위에 가득 찬 5월은 내 것
부귀도 仙鄕도 부럽지 않으이.


(김동리·소설가, 1913-1995)


* <
문학사상> 1998 7월호에 공개된 미발표 유작시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