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미국 네바다 주 여행 라플린 Laughlin 콜로라도강 라플린 에지워터 호텔 & 카지노 ♬


미국 네바다 주 여행

라플린 콜로라도강

laughlin Colorado River


*여행일자: 2019.5.23(목)

*여행인원: 하나투어 단체여행팀 45명



라플린 Laughlin


네바다주 최남단에 위치하여 애리조나주와 경계를 이루고 있다. 콜로라도강(Colorado River)이 이 도시를 지난다. 도시명은 1964년에 이곳의 토지를 매입하여 카지노 리조트를 조성한 돈 라플린(Don Laughlin)의 이름에서 유래했다. 1987년 돈 라플린은 자비 3천 5백만 달러를 들여 라플린 다리를 건설하였으며 완공 이후에 이 다리를 네바다주와 애리조나주에 기증하기도 했다. 라플린에는 호텔, 카지노, 박물관, 수상 스포츠 시설 등 다양한 휴양 시설이 마련되어 있으며, 해마다 약 3백만여 명의 관광객들이 이 도시를 찾는다. 전형적인 사막 기후 지역인 이 도시의 여름 평균 기온은 약 43°C 로 매우 덥고 건조하며 겨울 평균 기온은 18–24 °C 정도로 온난하다.

[네이버 지식백과] 라플린 [Laughlin] (두산백과)




라플린 에지워터 호텔 & 카지노






























콜로라도강 Colorado River


미국 남서부를 흐르는 강.

길이 약 2,330km. 유역면적 약 63만㎢. 콜로라도주(州) 북부의 로키 산맥에서 발원하여 콜로라도주 ·유타주 ·애리조나주 ·네바다주 ·캘리포니아주를 거쳐 멕시코령 캘리포니아만(灣)으로 흘러든다. 와이오밍주에서 흘러내리는 그린강, 뉴멕시코주에서 흘러오는 샌환강의 물을 모아 그랜드 캐니언 대협곡을 만든다.

대협곡을 지난 곳에 1930년부터 6년의 공사기간을 들여서 건설한 후버댐이 있고, 미드호(湖)라는 좁고 긴 인공호가 있다. 콜로라도강은 다시 후버댐에서 남쪽으로 흘러내려 도중에서 데이비스댐 ·파커댐 ·임피리얼댐 ·라구나댐 등을 거치면서 애리조나주의 물을 모아서 흘러내리는 힐라강과 합류하여 캘리포니아만으로 흘러든다. 중류 이하에서는 전형적인 건조지대를 흘러내리면서 유역 일대를 관개한다.

후버댐에서 발전된 대량의 전력이나 파커댐에 저수한 수자원은 로스앤젤레스 ·샌디에이고까지 송전 ·송수된다.

전에는 유출량이 많아 많은 침전물을 하상에 퇴적하여 홍수의 피해를 입었으나, 댐의 건설로 수량이 안정되고 관개용수가 확보되어 하류의 삼각주와 솔턴호(湖)를 중심으로 한 일대에 채소 ·과일 ·목화의 집약적인 농업지대가 형성되었다. 또 유역에는 경승지가 많으며, 특히 로키산맥 국립공원 ·그랜드캐니언 국립공원 등은 유명하다.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



♬미국 아리조나 여행 오트맨 Oatman 라플린 에지워터 호텔 EDGE HOTEL 콜로라도 바스토우 바스토 아울렛 Outlets♬ 


미국 서부지역 여행

오트맨과 바스토우 아울렛

Oatman, Outlets at Barstow


*여행일자: 2019.5.24(금)

*여행인원: 하나투어 단체여행팀 45명



오트맨 Oatman


서부 개척시대로의 시간 여행


오트맨은 미국 아리조나 모하비 카운티에 위치한 작은 광산마을입니다. 오트맨이라는 지명은 이 일대에서 거주했던 야바타이 인디언에게 납치되어 그들의 양녀가 되어 길러진 올리브 오트맨이라는 소녀의 이름에서 유래되었습니다. 1910년 많은 금이 발견되면서 성장하였지만 이후 금광이 쇠퇴하면서 현재는 불과 30채가 안되는 가옥만 남겨지게 되었습니다.  서부 개척시대의 추억과 풍경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어 현재는 관광지로 각광받고 있으며 당시 서부 개척시대의 은행강도와 카우보이 보안관 총잡이 결투신 등의 재미있는 볼거리도 제공됩니다.


라플린 에지워터 호텔 EDGE HOTEL


아침 조식



콜로라도 강가에 서서










아침부터 카지노에서 게임에 열중인 할아버지



아리조나주 오트맨에 도착



오트맨은 미국 아리조나 주 모하비 카운티에 있는 작은 광산마을이다. 해발 830m에 위치하며 주변은 건조하고 황량한 산지로 둘러 쌓여있고 거대한 바위산들이 솟아있다. 서부개척시대에 만들어진 진입로를 기초로 만들어진 66번도로가 지나는데 이 도로는 당시 금광을 찾아 골드러시를 이루었던 추억의 도로이다. 로스엔젤레스에서 동쪽으로 약 370km 떨어져 있으며 북쪽 라스베가스에서는 약 140km 거리에 있다. 오트맨(Oatman)이라는 지명은 이 일대에서 거주했던 야바파이 인디언(Yavapai Indian)에게 납치되어 그들의 양녀가 되어 길러진 한 소녀(Olive Oatman)의 이름에서 유래한다.  오트맨은 1910년대 이곳에서 많은 금이 발견되면서 골드러시를 이루었고 인구가 급속하게 증가하였다. 작은 마을의 인구는 1만명이 넘었다. 하지만 금광이 쇠퇴하면서 마을사람들이 떠나고 현재는 불과 30채가 안되는 가옥만 남게 되었다. 하지만 서부개척시대의 추억과 풍경을 간직한 곳으로 알려지면서 관광지로 각광받게 되었다. 서부개척로라는 의미를 가진 66번도가 오트맨의 중심거리를 지나며 마을의 입구 간판에서부터 당시의 풍물을 느낄 수 있다. 현재의 오트맨은 관광지 이외 다른 산업이나 거주의 목적은 없는 곳이다. 서부개척시대의 건축과 풍물이 남아 있는데 폐쇄된 광산, 오트만호텔, 우체국, 선술집 등 당시에 지어진 건축물이 고스란히 남아있다. 특히 오트맨호텔은 광산업자의 유령이 나오는 것으로 소문이 나 유명세를 타고 있다. 미국의 유명한 배우인 클락 게이블이 신혼여행을 와 이 호텔에서 숙박을 했다고 전해진다. 또한 오트맨을 배경으로 여러편의 서부영화가 촬영되기도 하였다. 현재 매년 약 50만명의 관광객이 오트맨을 찾아오며, 그들을 대상으로 하는 카페와 기념품을 판매하는 갤러리 등이 있다. 마을에서는 당시 서부개척시대 난폭했던 은행강도와 카우보이 보안관이 펼치는 총잡이 결투신을 재현하며 관광객의 눈길을 끌기도 한다. 당시에 광산개발업자들이 금광을 실어나르기 위한 목적으로 길렀던 당나귀를 버리고 떠나는 바람에 야생화되어 마을 주변에서 살아가고 있는데, 이들 당나귀도 오트맨에서 주요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Olive Ann Oatman (September 7, 1837 – March 21, 1903) was a woman from Illinois whose family was killed in 1851, when she was fourteen, in present-day Arizona by a Native American tribe, possibly the Tolkepayas (Western Yavapai); they captured and enslaved her and her sister and later sold them to the Mohave people. After several years with the Mohave, during which her sister died of hunger, she returned to white society, five years after being carried off.






















인디언 원주민과 기념사진 촬영
















이 관광버스는 캐나다 산 반훌(Van Hool)로서  65명이 승차할 수 있는 대형버스로서 가격이 무려 6억이다



조랑말이 길을 막고 비주지를 않네^^

콜로라도 강






6억짜리 버스 운전대를 한 번 잡아 보았다^^


긴~열차가 지나가네~



바스토우(바스토) 건강식품 판매 가게



























또 긴~열차가 지나간다






바스토우(CA)에 있는 아울렛

Outlets at barstow


명품이지만 약간의 흠결이 있거나 다양한 재고상품을 싸게 살 수 있다










































풍력발전소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