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희망의 시'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8.03.05 [봄의 시]봄이 오는 길목에서-이해인
  2. 2018.03.05 [봄의 시]봄이 오는 소리-이해인

 

 

♬봄의 시/좋은시/봄이 오는 길목에서/이해인

희망의 시 이해인 시 봄이 오는 길목에서 ♬

 

 

봄이 오는 길목에서

 

이해인

 

 

봄이 오는 길목에서

이해인

 

하얀 눈 밑에서도 푸른 보리가 자라듯

삶의 온갖 아픔 속에서도

내 마음엔 조금씩

푸른 보리가 자라고 있었구나

꽃을 피우고 싶어

온몸이 가려운 매화 가지에도

아침부터 우리집 뜰 안을 서성이는

까치의 가벼운 발걸음과 긴 꼬리에도

봄이 움직이고 있구나

 

아직 잔설이 녹지 않은

내 마음이 바위 틈에

흐르는 물소리를 들으며

일어서는 봄과 함께

내가 일어서는 봄 아침

내가 사는 세상과

내가 보는 사람들이

모두 새롭고 소중하여

고마움의 꽃망울이 터지는 봄

봄은 겨울에도 숨어서

나를 키우고 있었구나

 

□이해인 시인의 또 다른 봄의 시

[봄의 시]봄이 오는 소리-이해인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

 

 

♬봄의 시/좋은시/봄이 오는 소리/이해인

희망의 시 이해인 시 봄이 오는 소리♬

 

 

봄이 오는 소리

 

이해인

 

 

봄이 오는 소리

 

이해인

 

봄이 오면 나는

활짝 피어나기 전에 조금씩 고운 기침을 하는

꽃나무들 옆에서 덩달아 봄앓이를 하고 싶다

살아 있음의 향기를 온몸으로 피워올리는

꽃나무와 함께 나도 기쁨의 잔기침을 하며

조용히 깨어나고 싶다

 

봄이 오면 나는

매일 새소리를 듣고 싶다

산에서 바다에서 정원에서

고운 목청 돋우는 새들의 지저귐으로

봄을 제일 먼저 느끼게 되는 나는

바쁘고 힘든 삶의 무게에도 짓눌리지 않고

가볍게 날아다닐 수 있는

자유의 은빛 날개 하나를

내 영혼에 달아주고 싶다

 

봄이 오면 나는

조금은 들뜨게 되는 마음도

너무 걱정하지 말고

더욱 기쁘게 명랑하게

노래하는 새가 되고 싶다

 

봄이 오면 나는

유리창을 맑게 닭아

하늘과 나무와 연못이

잘 보이게 하고

 또 하나의 창문을

마음에 달고 싶다

 

□이해인 시인의 또 다른 봄의 시

[봄의 시]봄이 오는 길목에서-이해인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