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좋은시/7월의시/7월/반기룡♬

 

7월

 

반기룡

 

 

 

7 
  
푸른색 산하를 물들이고
녹음이 폭격기처럼 뚝뚝 떨어진다

길가 개똥참외 쫑긋 귀기울이며
누군가를 기다리고
토란 잎사귀에 있던 물방울
또르르르 몸을 굴리더니
타원형으로 자유낙하한다

텃밭 이랑마다
속알 탱탱해지는 연습을 하고
나뭇가지 끝에는
더 이상 뻗을 여백 없이
오동통한 햇살로 푸르름을 노래한다

옥수숫대는 제철을 만난 듯
긴 수염 늘어뜨린 채
방방곡곡 알통을 자랑하고
계절의 절반을 넘어서는 문지방은
말매미 울음소리 들을 채비에 분주하다
(
반기룡·시인)

 

'생활의정보 > 좋은글과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7월의시]장마-김명관  (0) 2021.07.01
[7월의시]7월-김지헌  (0) 2021.07.01
[7월의시]7월의 노래-엄기원  (0) 2021.07.01
[7월의시]7월의 시-김태은  (0) 2021.07.01
[7월의시]7월-이오덕  (0) 2021.07.01
[7월의시]7월-반기룡  (0) 2021.07.01
[7월의시]7월-목필균  (0) 2021.07.01
[7월의시]7월-안재동  (0) 2021.07.01
[7월의시]7월에게-고은영  (0) 2021.07.01
[7월의시]7월의 편지-박두진  (0) 2021.07.01
[7월의시]칠월-조민희  (0) 2021.07.01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