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좋은시]봄마중-최원정 시인

생활의정보/좋은글과시

by 호롱불촌장 2018. 4. 29. 08:45

본문

 

 

 ♬봄의시/3월의시/4월의시/봄마중♬

 

봄마중

 

최원정

 

[좋은시]4월의 시

 

 

 

 

 

 

 

봄마중

 

그리움 깊어

노란 빈혈을 앓는

산수유꽃을 지났더니

봉분처럼 치장한

진달래 꽃무덤

못 다한 사랑얘기

속살거리고

솜털옷 벗는 백목련,

웃을 때 살짝 보이는

그 사람 송곳니 같아서

볼 때마다 눈이 부셔

실눈을 하게 되고

아이참,

(최원정·시인, 1958-)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