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5월의시/5월의그대여/임영준♬

 

5월의 시

 

5월의 그대여

 

임영준

 

[5월]5월의 시

 

 

 5월의 그대여

그대여
눈부신 햇살이 저 들판에
우르르 쏟아지고
계곡마다 초록선율 넘쳐흐르는데
아직도 그리움에 목말라
웅크리고만 있는가
때는 바야흐로
소박한 아카시아도 불붙는 날들인데
가시를 두른 장미도 별이 되는 날들인데
어이 가만히 바라보고만 있는 건가

 


(임영준·시인, 부산 출생)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