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폰페이 여행 신의 물방울 사카우 Sakau

Kava 폰페이 니코마린파크 Wilbur♬

 

폰페이 여행

사카우

Sakau

 

*시음일자; 2018.3.31(토)

 

 

사카우 음료 제조과정

 

 

How to Make and Drink Sakau
http://me2.do/GlxLCzCN

 

 

사카우는 남성들만이 만들 수 있고

폰페이 사람들에게 사카우는 가장 신성한

물방울이기 때문에 왕이나 손님에게 첫 잔을

바치고, 마시는 의식 또한 엄격하다.

 

 

사카우즙을 몸의 상처에 바르면

치료에 효과적이다.

 

 

 

 

 

 

 

 

 

 

 

 

 

 

 

 

 

[폰페이 여행]니코 마린 파크(Nihco Marine park)

 

 

 

니코마린파크 주인장 Wilbur(67)님에게

사카우 음료를 받아 마시는 호프만

첫잔은 손님 중 선임자에게

둘째 잔은 제조하는 사람이

셋째 잔은 다시 손님중 차석...

 

 

 

 

 

 

 

 

 

 

 

니코마린파크 주인장 Wilbur 67세

 

 

name kava(-kava) is from Tongan and Marquesan, meaning "bitter";[1] other names for kava include ʻawa (Hawaiʻi),[2] ʻava(Samoa),[3] yaqona (Fiji),[4] sakau (Pohnpei),[5]and malok or malogu (parts of Vanuatu).[6]

The roots of the plant are used to produce a drink with sedative, anesthetic, euphoriant, and entheogenic properties. Kava is consumed throughout the Pacific Oceancultures of Polynesia, including Hawaii, Vanuatu, Melanesia and some parts of Micronesia for its sedating effects. Its active ingredients are called kavalactones.[7]

 

 

사카우 Sakau 카바 Kava

 

 

"Sakau는 Kava에 비해 진정,마취효과가 매우 크다고 한다. 그 비밀은 아마 사카우 뿌리를 으깨 줄기 껍질에 비비는 작업에 있지 않나 추정한다. 사카우는 그 뿌리나 잎의 생김새를 볼 때 야생마로 보인다. 나도 사카우를 섭취하고 소화가 잘 됬다는 느낌을 받았다. 그럼 기다란 줄기 껍질은? 야생 삼 껍질이 아닌가 추정한다. 마을 주변에 야생 대마가 자생하는 것을 많이 봤다. 마 뿌리를 대마 줄기 껍질에 비비니 마취성분이 강해지는 것은 아닐까?"-어느 시음자 소감

 

 

사카우 뿌리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폰페이 여행 미크로네시아 여행

폰페이 키티 pohnpei kitti 6falls♬

 

미크로네시아 폰페이

Kitti 6Falls

 

*여행일자: 2018.4.2(월)

*여행인원: 친구와 로칼가이드 8명

 

 

 

폰페이는 마이크로네시아 연방 내 가장 크고 높은 섬으로, 마이크로네시아 수도인 팔리키(Palikir)가 위치한 섬이다. 섬 봉우리 일대는 년간 강수량이 많아, 40개가 넘는

강줄기를 만들어내어 무성한 우림에 물을 공급하고 있다. 폰페이 폭포 아래쪽에서는 신선하고 가슴벅찬 장엄한 폭포경관의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는 폰페이는 탐방객,

등산객 등의 방문이 이어지는 곳이다.

 

 

 

 

렌메시 강을 따라 트래킹

 

 

6번쨰가 Lipwentiak Waterfall

 

 

 

 

Local guide Welden

현지 전화: 923-9365

현지 가이드는 최소 2명이 필요하며

1인당 비용은 90달러

 

 

 

 

 

 

 

 

 새총을 만지는 현지인

 

 

 

 

 

토란

 

 

 

청명한 하늘

 

 

 

 

 

사람을 따라오는 개들

 

 

 

식수관 물을 마시자!

 

 

 

 

정글을 헤치고 나가자~

 

 

먼데서 온 손님께 나무지팡이를 만들어 주는 로칼가이드

 

 

개울을 건너가자!

 

 

 

동굴

 

 

 

 

6falls 중 첫번째

비경을 사진으로 담자!

 

 

 

 

 

 

 

 

 

 

 

 

 

 

 

 

 

Local guide Welden

 

 

 

 

 

 

 

 

 

 

 

 

 

 

 

 

빵과 물로 간단한 요기를 하세~

 

 

정글刀(Machete: 머세디)

 

숲을 헤쳐나가는 데 필요한

낫과 톱의 역할을 하는 장비

 

 

정글 투어에서 마시는 커피와 물은 꿀맛~

 

 

 

paradise

 

세상에 이보다 더 좋은 낙원이 있을까?

 

 

 

 

 

Local guide Billy

 

저기가 바로 5번째 폭포입니다!

 

 

 

야호~

 

 

 

 

 

 

 

 

 

급류를 건너기 위해 설치한 로프

 

 

 

 

 

 

 

 

 

드디어 6번째 폭포입니다!

 

 

 

 

 

 

땀 흘린 사람에게 주어지는 기쁨!

 

 

 

열정의 사나이들

 

 

 

 

수심이 깊고 물살이 센 곳

그래도 거침없이 돌진~

 

 

아슬아슬한 절벽

 

 

 

저 길 어떻게 건너가지~

 

 

 

 

 

 

 

 Rare foot Local guide Maynard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

 

 

♬미크로네시아 해상 유적지 난마돌

폰페이 여행 nan madol♬

 

폰페이 해상 유적지 여행

난마돌 Nan Madol

 

*여행일자: 2018. 3.31(토)

*여행인원: 친구와 현지인 8명

 

 

 

 

 

 

 

 미크로네시아 캐롤라인 제도에 속해 있는 폰페이(일명 포나페)섬은 전체 면적이 335평방킬로미터밖에 되지 않는 작은 섬이다. 이 폰페이 섬의 남동부에 인접해 있는

챠멘 섬의 해안가에는 현무암과 산호로 조성된 인공섬들이 있다. 놀라운 것은 이 유적이 산호초위에 건설되었다는 사실이다. '태평양의 베니스'라고 불렸던 난 마돌

유적은 모두 92개의 크고 작은 인공섬으로 이루어진 해상 유적이다. 난 마돌 이라는 말은 현지 언어로 '어디와 어디 사이의 땅(또는 장소)'을 의미한다. 또 '하늘과 땅

사이의 장소' '땅과 바다 사이의 장소'라는 설도 있다. 난 마돌 유적은 이름처럼 하늘과 땅, 땅과 바다 사이에 건설된 유적이라고 할 수 있다.

 

 

 

 

 

 

 

 

 

 

 

 

 

 

 

 

 

 

 

 

 

 

 

 

 

 

 

 

 

 

하트모양의 돌

 

 

 

메꽃

 

 

 

 

 

 

 

 

 

 

 

 

 

 

 

Tusi 19years old(college)

 

 

Vaughn(Von) 18years old

high school(12th)

 

 

 

 

 

 

 

ruin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

 

 

 

♬미크로네시아 연방 폰페이주 포나페 여행

폰페이 케피로히 워터폴스 Kepirohi Waterfalls♬

 

미크로네시아 폰페이 여행

케피로히 워터폴스

 Kepirohi Waterfalls

 

*여행일자: 2018.3.31(토)

*여행인원: 친구와 현지인 8명

 

 

폰페이는 마이크로네시아 연방 내 가장 크고 높은 섬으로, 마이크로네시아 수도인 팔리키(Palikir)가 위치한 섬이다. 섬 봉우리 일대는 년간 강수량이 많아, 40개가 넘는

강줄기를 만들어내어 무성한 우림에 물을 공급하고 있다. 폰페이 폭포 아래쪽에서는 신선하고 가슴벅찬 장엄한 폭포경관의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는 폰페이는 탐방객,

등산객 등의 방문이 이어지는 곳이다.

 

 

 

 

 

 

 

 

 

칼라디움 스노화이트박

 

 

 

 

 

 

홍죽

 

 

반다

 

 

붉은줄나무

 

 

 

 

크리스토미스 풀체라

 

 

 

 

 

노보단

 

 

 

 

 

 

 

 

 

 

싱가포르 여행객 로칼 가이드

 

 

 

 

 

 

 

 

 

 

 

 

 

 

 

 

 

 

 

 

한일시멘트

 

 

 

 

 

 

 

 

 

 

 

 

 

 

싱가포르 여행객

 

 

 

 

 

 

 

Von 과 그의 사촌 Tusi

 

순수한 청년들이다!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