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좋은시/아름다운시/애송시/읽고싶은시

국수가먹고싶다/이상국/이상국 시

경복궁역 서촌 맛집 목원의서촌가락 ♬

 

 

좋은 시 감상

국수가 먹고 싶다

 

이상국

 

 

국수가 먹고 싶다

이상국

 

사는 일은

밥처럼 물리지 않는 것이라지만

때로는 허름한 식당에서

어머니 같은 여자가 끓여주는

국수가 먹고 싶다

 

삶의 모서리에서 마음을 다치고

길거리에 나서면

고향 장거리 길로

소 팔고 돌아오듯

뒷모습이 허전한 사람들과

국수가 먹고 싶다

 

세상은 큰 잔칫집 같아도

어느 곳에선가

늘 울고 싶은 사람들이 있어

마음의 문들은 닫히고

어둠이 허기 같은 저녁

눈물자국 때문에

속이 훤히 들여다보이는 사람들과

따뜻한 국수가 먹고 싶다

 

(하남시 검단산 입구 <밀향기>집의 해물칼국수)

 

[경기/하남맛집]검단산입구 밀향기

[역삼동맛집]역삼동 국시의 명가, 가연

[서울/삼각지맛집]마음이 배부른 식당 옛집국수

[경복궁역 맛집]목원의서촌가락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