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좋은시/민들레/강유빈

꽃사과나무 아래 앉아♬

 

 

민들레

 

강유빈

 

 

 

민들레

 

강유빈

 

꽃사과나무 아래 내려앉아

오래

꽃사과나무이기를 꿈꾸었다

내 생의 핵을 덮고 있는

흙을 뚫고 일어나

눈부신 발아, 눈부신 성장으로

적자색 꽃을 다는

사과나무가 되고 싶었다

가지마다

달고 향긋한 열매의 붉은 방을

매달고 싶었다

그 과육으로 당신을 오래

붙잡고 싶었다

내가 바라다본다고 다

내가 아닌 것임을

내가 바다다보는 것일수록 더

나의 것이 아님을

몰랐던 젊음,

꽃사과나무 그늘 아래서

내가 피워낼 수 있었던 것은

추위로 떨다 몸 굽은 앉은뱅이 꽃

노란 민들레뿐이었다

그래서 당신은 눈길 한 번으로

내 곁을 스쳐 지나갔다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