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8월의시/좋은시/애송시/8월편지/윤보영♬

 

8월 편지

 

윤보영

 

 

8월 편지

윤보영 
 
8
월에는 편지를 적겠습니다
늦은 편지지만
짙은 그리움으로 적겠습니다.

기다린 시간도 담고
보고 싶은 마음도 담아야겠습니다.

바람을 바람으로 여겼고
별을 별로만 여겼지만
그것마저 그리움이었다고
모두가 보고 싶은 마음이었다고
솔직하게 적겠습니다.

8
월이 되기까지
준비해 온 기간이었다면
돌아보는 시간도 갖겠습니다.

커피 한 잔 마시면서
묶어 둔 기억을 풀어보고
하고 싶은 일이 무엇인지
돌이켜 보겠습니다.

하지만 늘 그랬던 것처럼
처음 마음으로 돌아와
다시 시작하겠습니다.

한 해를 반으로 나누면
8
월은 아직 시작 쪽에 가까우니
그렇게 해도 무리는 없을 겁니다.

편지를 적겠습니다
그리웠다고
보고 싶어도 잘 지내고 있다고
있는 그대로 적은 편지를
8
월 편에 보내겠습니다.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