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10월의시 /10월의 시/10월 시/문인수 10월

문인수시 10월/문인수 시 10월/가을 시

가을의 시/가을의시/가을에어울리는 시♬

 

10월

 

문인수

 

 

10월

 

문인수

 

호박 눌러 앉았던, 따 낸

자리.

 

가을의 한복판이 움푹

꺼져 있다.

 

한동안 저렇게 아프겠다.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