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신년의시]새해 인사-김현승

생활의정보/좋은글과시

by 호롱불촌장 2021. 1. 1. 10:24

본문

728x90

 

 

 ♬신년의시/새해인사/김현승/신년의 시

1월의 시/1월의 시/1월 김현승 시♬

 

 

새해 인사

 

김현승

 

 

새해 인사

 

김현승

 

오늘은
오늘에만 서 있지 말고
,
오늘은

내일과 또 오늘 사이를 발굴러라.

 

건너 뛰듯
건너 뛰듯

오늘과 또 내일 사이를 뛰어라.

 

새옷 입고
아니, 헌옷이라도 빨아 입고
,
널뛰듯

널뛰듯

이쪽과 저쪽

오늘과 내일의 리듬 사이를

발굴러라 발굴러라
.
춤추어라 춤추어라
.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