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6월의시/청시/김달진시인♬

 

 

청시

 

김달진 시인

 

 

 

[ 6월의 다른 詩를 감상하셔요! ]

 

[6월의시]6월의시 모음

 

 

청시

유월의 꿈이 빛나는 작은 뜰을
이제 미풍이 지나간 뒤
감나무 가지가 흔들리우고
살찐 암록색(暗綠色) 잎새 속으로
보이는 열매는 아직 푸르다.
(
김달진·시인, 1907-1989)

 

 

 

Posted by 다정한 호롱불촌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